협회소개

설립목적

사단법인 한국방송실연자권리협회는 방송에서 활동하고 있는 탤런트, 성우, 코미디언, 방송인 등
방송실연자의 저작인접권을 보호하고 신장하기 위해 2001년 8월에 설립되어, 2002년 2월에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저작권신탁관리업’ 허가를 취득했다.

우리나라 저작권법은 영상물 제작에 참여하는
실연자의 권리를 영상제작자에게 양도된 것으로 간주하여
실연자가 자신의 권리를 주장할 수 없었다.

하지만 1994년에 저작권법이 개정되고 5년의 유예기간 끝에 1999년
7월 1일부터 실연자가 자신의 권리를 주장할 수 있게 되었다.

이를 바탕으로 (사)한국방송실연자권리협회는
2002년부터 방송사와 특약을 체결하기 시작하였다.

현재 (사)한국방송실연자권리협회는 ‘저작권신탁관리업무’와
‘실연자의 권리 보호와 확대’를 위한 활동에 주력하고 있다.

협회는 방송실연자의 권리를 하나로 묶어줄 강력한 구심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