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가 소식

방송출연표준계약서 시행 5년, 그 현주소

2013년 7월 30일 문화체육관광부는 수요자와 공급자의 합의에 따라 ‘방송프로그램 제작 표준계약서’와 ‘방송출연 표준계약서’를 제정, 발표하였다. 처음 문화체육관광부 안에는 저작인접권이 포함되어 있지 않아 우리협회의 강력한 요구에 의해 관철시켰으며 출연료 역시 방송사가 직접 지급할 것을 명시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제작기여도에 따른 저작권의 상호 인정, 이용기관과 수익배분 명시, 출연료 미지급 방지를 위한 지급보증보험증권 …

Read More »

미국 한류의 변화

K-POP에서 한국드라마로 한류의 중심 이동 중인 미국 그동안 미국에서의 한류는 곧 K-POP이라는 공식이었지만 요즘 상황은 엄청난 변화의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콘텐츠진흥원 미국비즈니스센터가 2주간 인터넷 스트리밍 사이트를 통해 설문조사한 결과 지난 2년 전 조사 때와는 달리 한국드라마를 봤다는 응답자가 두 배 이상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더구나 응답자의 60%가 3년 이상 한국드라마를 …

Read More »

시트콤이 돌아왔다.

작년 연말부터 모락모락 김이 나더니 불이 붙을 심상인 듯하다. 지상파 방송사의 시트콤이 안방극장으로 슬슬 돌아오는가 싶더니 올 봄부터는 제법 그 기세가 만만치 않다. 지상파의 시트콤은 벌써 5년 동안이나 감감무소식이었다. 2012년 MBC가 ‘엄마가 뭐길래’ SBS가 ‘도롱뇽 도사와 그림자 조작단’을 마지막으로 십년 넘게 지상파의 단골메뉴였던 시트콤이 자취를 감춘 것이었다. 그 이유는 여러 …

Read More »

[임진 왜란 1592] 또 하나의 발견 Factual Drama

예고편이 나올 때부터 많은 관심이 쏟아졌다. 그동안 익숙지 않던 ‘팩츄얼 드라마’에다 그것도 ‘임진왜란을 중국 과 합작으로’? 국내최초의 시도에 시청자들은 많은 기대를 가졌다. 그리고 드디어 제1부를 2016년 9월 3일 방송의 날 특집으로 방영했다. 이어 9월 8일부터 9월 29일까지 5부작으로 방송되자 유래 없는 관심과 호응이 쏟아졌다. 얼마나 팩트에 근접할 수 있을까? 게다가 …

Read More »

단막극은 왜 우리 곁에 오래 있어야 하나

올해도 어김없이 KBS는 10편의 단막극을 선보여 9월 말부터 11월까지 방송한다. 이른바 ‘KBS단막극 스페셜’이다. 1994년부터 시작한 드라마스페셜은 많은 작가와 PD그리고 배우의 위대한 탄생을 알리기도 했다. 모두다 걸작이 나온 것은 아니다. 하지만 작품에 바친 모든 참여자의 열정만큼은 큰 박수를 보내지 않을 수 없다. 그동안 KBS뿐만이 아니라 다른 지상파방송사 역시 꾸준히 단막극 부활을 …

Read More »

방송사 시상식도 이렇게 재미있을 수 있었다!

지금도 간혹 재방송되는 한 케이블 채널의 개국 10주년 기념 시상식은 그동안의 방송사 시상식과 달리 축하와 흥미를 함께 보여준 새로운 시도였다. 특히 특정인 위주의 방송을 탈피하여 시청자들이 공감하는 출연자에게 골고루 그 수상의 영예가 돌아가는 모습은 정말 많은 연기자들이 부러워하는 부분이었다. 아울러 개국 초기에 밑거름이 되었던 프로그램을 묵묵히 지켜주었던 많은 관계자들에게 그 …

Read More »

1인 가족시대의 방송패러다임

각 방송사의 발 빠른 대처가 빛나고 있다. 가족변화에 따른 프로그램의 편성만큼은 정말 눈부실 지경이다. 이미 대한민국 네 가구 중 한 가구가 1인 가구가 된 시점에서 1인 가족을 겨냥한 전략이 적중한 것이다. 이미 대한민국은 혼자 밥 먹고 술 마시고(혼밥, 혼술), 혼자 여행가는 ‘혼자 살기’가 보편화 되는 추세다. 1인 가구를 표적으로 한 …

Read More »

안방에서 바로 먹방으로

한국의 ‘먹방’에 대해서 오히려 외국에서 더 난리라고 한다. 한국은 언제부터인가 일명 ‘먹방’이 안방을 점령하고 있으며 그 원인을 분석한 결과에 주목하고 있다는 해외 특파원들의 보도가 잇따르고 있다. ‘먹방’이란 ‘먹는 방송’의 줄인 말로 2000년대 이후 우리나라에서 쓰이기 시작한 신조어이다. 초기에는 인터넷 방송 등에서 시작되었으나 차츰 인기가 올라가자 타 매체를 비롯하여 많은 방송에서 …

Read More »

공익방송의 시청률 극심한 부진

2016년 0.004%, 시청률 증가 위한 제도개선 필요 공익방송의 시청률이 점점 감소하는 추세를 보여 관계자를 비롯한 많은 이들이 안타까워하고 있다. 방송관계조사기관의 발표에 따르면 9개 공익방송 평균 시청률이 2014년 0.015%에서 0.012%로 낮아지더니 2016년에는 0.004%에 불과하고 대다수가 0.01%를 밑도는 것으로 나타났다. 우리나라는 방송법에서 공공채널과 공익방송을 구분하여 정하고 있는데 공공채널은 국회방송, 정책방송KTV, 방송대학TV이며 공익방송은 …

Read More »

한국PD연합회 현장PD들의 인식조사

85.3% 지상파 중간광고 허용 필요 답변 지난 9월 21일부터 30일까지 한국PD연합회가 지상파 방송3사 PD 327명(KBS 158명, MBC 114명, SBS 5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PD인식조사에서 85.3%가 지상파의 중간광고가 필요하며, 43.7%는 지난 5년 사이 프로그램 제작을 위해 협찬이나 간접광고 유치를 위해 노력한 적이 있다고 답했다. 이는 한국PD연합회가 10월 12일 방송회관에서 실시한 ‘협찬·PPL과 중간광고, …

Read More »